검색

지앤넷, 보맵에서 보험청구 서비스 시작



지앤넷은 인슈어테크 기업 보맵에서 지앤넷의 ‘실손보험 빠른청구’ 서비스가 이용 가능한 서비스를 13일 시작했다.


의료정보전송플랫폼 전문기업 지앤넷의 ‘실손보험 빠른청구’는 모든 병의원, 치과 및 한의원을 검색지원하고 40여개 보험사로 전송하고 있으며 사진으로 첨부 시에도 데이터로 변환하여 보험사로 전달하는 구디AI를 지원하고 있다. 현재 국내 주요 30여개 EMR사들과 출력물 없는 실손 보험 청구를 지원하는 연동 표준 모듈이 개발 완료되어 금년 내 순차적으로 병원 2000여개 및 의원 약 13,000여개가 지앤넷의 의료정보 전송 플랫폼인 ‘구디’에 참여하게 된다.


보맵은 보험과 데이터를 활용한 디지털 보험 서비스를 제공하는 인슈어테크 전문 마이데이터 기업이다. 맞춤형 보장분석 솔루션으로 고객이 주도적으로 보험을 선택, 가입할 수 있게 만들고 간편청구, 지자체보험 조회하기 서비스 등으로 공급자 중심의 보험 시장을 소비자 중심으로 바꿔나가고 있다.


지앤넷은 2021년 1월 ‘Dr.구디(닥터구디)’를 출시하고 평소의 건강관리부터 병원기록 조회 관리를 서비스하고 있으며 증상상담, 보험진단이 한 곳에서 이루어지는 의료정보전송 토털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준비 중이다. 이중 보험진단 서비스는 보맵과 제휴하여 서비스를 제공한다.


지앤넷 김동헌 대표는 “보맵은 기존에 사진청구 형태로 실손보험 청구를 지원하고 있었으며 청구 데이터에 기반해서 연령, 성별에 따른 선호 보험상품 분석을 제공해왔다. 이번 제휴로 ‘실손보험 빠른청구’의 출력물 없는 청구가 보맵에서 이뤄지면 보험상품개발에도 상당한 도움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기사바로가기]